BetaBotz (킥스타터 게임) 플레이 후기
에밀로 | 조회수 1124 | 추천 0 | | 등록일 2016-06-01 14:35:04
내용 댓글 4

 아래 적은 아그리콜라를 하고 나서 보드게임 카페를 어슬렁 거리고 있으니 어떤 사람이 와서 자기가 만든 게임인데 한 번 해보지 않겠냐고 하더라구요. 지금 킥스타터에서 올라와 있는 게임이라면서요. 그 사람은 시애틀에 살고 있는데 게임 홍보를 위해서 멀리 남쪽 텍사스까지 오다니 열정이 대단하다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게임의 테마는 각자의 로봇을 강화시켜서 미션을 통과하고 그에 따른 보상을 받아서 보상을 가장 많이 받은 사람이 승리하는 게임입니다. 시스템은 경매/협상/블러핑의 요소가 들어가 있습니다. 게임의 진행은 먼저 경매로 각자가 쓸 로봇을 사고 그 로봇을 강화할 구성품 역시 경매로 사게 됩니다. 로봇은 하나씩 다 갖게 되지만 구성품은 인원수 보다 하나 적게 깔리게 되서 구성품을 얻기 위한 경매가 치열하게 진행됩니다. 구성품을 사지 못한 사람은 code card라는 것을 하나 받게 됩니다.
 
이렇게 만든 로봇을 이용해서 미션을 통과하는데 보통 미션이 혼자는 통과하기 어렵게 만들어져 있기 때문에 팀을 이뤄서 미션을 같이 통과해야하고 이때 보상을 어떻게 나눠가질 것인가에 대해서 협상을 벌이게 됩니다. 이 게임의 재미는 대부분 code card에서 나오게 되는데, code card는 매우 다양한 형태로 구성이 되어서 협상을 할 때 요긴하게 쓰입니다. 예를 들어서 미션의 난이도를 올리는 code card가 있는데, 이걸 사용해서 "나한테 보상을 많이 주지 않으면 내가 code card를 사용해서 모두 미션 실패로 만들어 버리겠어!" 라고 협박을 한다던가, 내 로봇의 능력치를 올리는 code card를 사용하면서 "내가 능력치를 올려서 미션을 통과했으니 나한테 보상을 더 내놔!" 등으로 협상이 가능합니다. 여기에 추가적으로 블러핑 요소가 들어가서 들고 있지도 않은 카드를 있는 것처럼 속여서 협상도 가능합니다.
 
출시 되기 이전의 게임은 처음 접해봤는데, 게임도 금방 끝나고 모르는 사람과 했는데도 꽤 재밌게 할 수 있었습니다.
 
다만 단점으로는 미션을 혼자 달성할만큼 로봇이 강하면 게임의 재미의 대부분을 차지하는 협상을 벌일 필요가 없다는 점이 있습니다. 그리고 4가지 종류의 능력치가 있는데 워터딥의 군주에 있는 자원들처럼, 4 종류 사이에는 특징이 거의 없습니다. 그리고 게임에 익숙해져서 code card가 뭐가 있는지 알기 전에는 블러핑은 좀 하기 힘들겠더라구요.
 
혹시 관심 있으신 분은 아래 링크에서 확인해 보세요.
 
https://www.kickstarter.com/projects/967398182/betabotz?token=1d2ff1dc



에밀로님의 블로그
 추천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요즘으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스크랩 목록 
관련상품 및 신규입고 상품
신규상품 전체보기
클리닉 디럭스 크고 작은 ...
품절
클리닉 디럭스
품절
방금 떠올린 프로포즈의 말...
품절
닉네임 한국어판
15,000
스카우트! 제 2판 + 한국어...
품절
마메이 한국어판
22,000
차이나타운 ( 14세이상 / 3...
품절
17105
내돈내산 부루마불 카드게임 간단후기   
큰봄
2021-06-25
163
17104
정말 갓겜 하나만 고르라면? 리스보아   [11]
제이엘v
2021-06-24
539
17103
클레임 리뷰   [3]
해태두유
2021-06-24
561
17102
격리 중에 한 보드게임들   [4]
별개구리.
2021-06-24
886
17101
[19] 이를테면 와인회사 타이쿤, 비뉴스 디럭스   [20]
개굴이
2021-06-24
793
프로모션
클리닉 디럭스 출시 특가 7월 5일까지
smartstore.naver.com
방문하기
17100
바퀴벌레 포커 리뷰   [13]
별개구리.
2021-06-24
597
17099
[대구] 상어단 보드게임 6월 23일 후기!   [6]
깨짐
2021-06-24
632
17098
보령 아지트 간단 게임 후기 (아직도 데굴데굴 구독안하셨읍니까?)   [15]
락비
2021-06-23
574
17097
[의정부 명보드] 6.22 화요벙 후기   [15]
아마테라스
2021-06-23
568
17096
[6/22] 올다 배트맨 2게임 뱉맆   [3]
브이
2021-06-22
379
17095
배틀콘 vs 언매치드 vs 벚꽃이 내리는 시대에 결투를   [49]
양철나무꾼
2021-06-22
2,007
17094
자네 뽐뿌와서 사놓고 왜안하는가! (3)   [11]
필로티
2021-06-22
799
17093
2021.06.19 토요일 군포 달콤 보드게임 모임 늦은 후기   [4]
신바
2021-06-22
434
17092
[2021 모임 후기] 0618-0621   [8]
별밤지기
2021-06-22
484
17091
포나보여 EP.42   [4]
포도나무
2021-06-21
855
프로모션
[하비게임몰] 킹스부르크+붉은 대성당 예약판매 (6/29 마감) 세트구매 무료배송
hobbygamemall.com
방문하기
17090
카네기 밸런스 패치   [23]
페가미
2021-06-21
973
17089
[옥보단] 2021. 6. 첫째주 모임 후기   [4]
옥동자
2021-06-21
704
17088
레드 아웃포스트, 유포리아, 돌팔이 약장수, 듄, 에볼루션:기후, 레드 라이징 플레이 후기   [10]
슬픈단잠
2021-06-21
787
17087
[준10] 심시티 서버비아! 갓겜 타운만들기 콜렉터 에디션~ 스타+경계+ 주식회사 확장 팁, Q&A 후기, 영상 포함   [5]
준10
2021-06-21
513
17086
드디어 해본 언매치드?!   [20]
리오
2021-06-21
1,047
1
2
3
4
5
6